들른 이 69940086 명
  깁고 더함 2007/12/28
   
 
   
  속담이나 민화, 전설은 한 나라의 문화와 민족 정서를 반영합니다.
우리가 자주 쓰는 속담을 엮어보았습니다.
  | | | | | | | | | | | | |
 
 
 
개보다 못하다
지금으로부터 1940여년 전 신라 서울 경주에 최진사란 사람이 살고 있었다. 그는 강아지 한 마리를 기르면서 외출할 때면 늘 데리고 다녔다.<....
[자세히]
거경의 신용이라.
옛날 중국 한나라 때 범식이란 사람이 있었는데 그의 자는 거경이라고 했다. 어느 봄날 그가 장거리에 갔다가 자기의 친구 장원백을 만나게 되었다.....
[자세히]
거짓말 한 입은 똥 먹는다.
옛날에 어떤 사람은 어흠 대감이라 쿠는(하는) 사람, 쿠는 분하고 무슨 김 대감이라 쿠는 분하고 두 분이 참 절친하게 잘, 사이가 좋아 예(어....
[자세히]
게도 구럭도 다 잃었다.(놓쳤다) (1)
옛날 옛적 한곳에 게라는 사람과 굴억이란 사람이 이웃하여 살아가고 있었다.
게와 굴억이는 형님 동생하는 더없이 의좋은 친구였다.[자세히]
게도 구럭도 다 잃었다.(놓쳤다) (2)
장돌뱅이 비단장사가 하나 있었다. 얼굴이 예쁘장하여 제 얼굴값을 하느라 그 이놈이 각처로 돌아다니다 고운 여자를 보면 갖고 있는 미모와 비단으....
[자세히]
 
 
 
 

 


이 누리집은 한국어 맞춤법/문법 검사기를 판매한 자금으로 부산대학교 정보컴퓨터공학부
인공지능연구실에서 깁고 더하고 있습니다.
우리말배움터(051-516-9268)에 고칠 곳이 있거나 건의할 것이 있으신 분은 연락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