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른 이 86634160 명
  깁고 더함 2007/12/28
   
 
 
 
  시사정보
[우리말바루기] `실재`와 `실제`의 경계선

조선시대 풍속화가 김홍도와 신윤복의 얘기를 다룬 '바람의 화원'을 두고 말들이 많다. “신윤복이 실재 여자였나요? 그가 '실제의 인물이 아니다'란 설도 있던데….” “두 사람이 실재로 사제(師弟) 관계였나요?”

하지만 선뜻 답하기엔 질문 내용이 뭔가 어색하다. “실제 여자였나요” “실재의 인물이 아니다” “실제로 사제 관계였나요”라고 해야 비로소 의미가 통한다.

'실재(實在)'는 거짓·상상이 아닌 현실적으로 존재하는 것을, '실제(實際)'는 있는 그대로(사실)의 경우·형편을 일컫는 말로 구분해 써야 한다.

“소설은 실재 인물과 사건을 차용하기도 하지만 어느 정도 작가의 상상력이 가미돼 있다”에서 '실재 인물'은 가상이 아닌 실존 인물이란 뜻으로 사용됐다. “그 드라마의 일부 사건은 실제 역사와는 거리가 있어”라고 하면 드라마 속 얘기가 사실의 경우와는 괴리감이 있다는 의미로 쓰였다.

'실제'는 명사뿐 아니라 부사로도 사용할 수 있으나 '실재'는 '-로'가 붙은 부사 형태가 없다. “그들은 동시대 인물로 서로 영향을 주고받았으나 실재로 스승과 제자 사이는 아니다”라고 써서는 안 된다. '실제로'로 고쳐야 어법에 맞다.  

2008/10/21  중앙일보



   
 
번호 예제 날짜 출처
15989 우리말 톺아보기-같아요 2021/11/26 한국일보
15988 [우리말과 한국문학] 장정일과 길안 2021/11/25 영남일보
15987 [똑똑 우리말] `듯하다`와 `-듯 하다`/오명숙 어문부장 2021/11/25 서울신문
15986 [우리말 바루기] 얼만큼(?) 올랐느냐고요? 2021/11/25 중앙일보
15985 [홍성호 기자의 열려라! 우리말] 이제는 드물지 않은 나이 된 일흔…`고희`보다 `종심`의 가치 새겨볼만 2021/11/24 한국경제
15984 [아름다운 우리말] 눈과 관련된 우리말 2021/11/22 경기일보
15983 [바른 우리말 산책] (63) 생물의 이름에서 찾은 우리말 어원(2) 2021/11/22 전북도민일보
15982 우리말 산책-나무도 아니고 풀도 아닌 `대나무` 2021/11/22 경향신문
15981 [우리말 바루기] `받아드려야` 하나 `받아들여야` 하나? 2021/11/22 중앙일보
15980 [아름다운 우리말] 서산에 지는 해는 지고 싶어서 지나 2021/11/22 미주중앙일보

   
   
 

 


이 누리집은 한국어 맞춤법/문법 검사기를 판매한 자금으로 부산대학교 정보컴퓨터공학부
인공지능연구실에서 깁고 더하고 있습니다.
우리말배움터(051-516-9268)에 고칠 곳이 있거나 건의할 것이 있으신 분은 연락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