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른 이 74059970 명
  깁고 더함 2007/12/28
   
 
 
   
 
번호 예제 날짜 출처
14206 [속담말ㅆ·미] `오지랖이 넓다` 2019/2/11 경향신문
14205 짜집기 짜깁기, 국어사전 속 올바른 표현은? 발음하기 편하기 때문에… 2019/2/11 아시아투데이
14204 우리말 톺아보기 -양성모음과 음성모음 2019/2/11 한국일보
14203 [우리말 바루기] 입춘 거꾸로 붙였나? 2019/2/11 중앙일보
14202 서상준 교수의 우리말 바루기- `귀성`과 `귀향`·`돼`와 `되지` 2019/2/11 무등일보
14201 [서완식의 우리말 새기기] 깜깜한 중에 갑자기 불 켜진 듯 `불현듯(이)` 2019/2/9 국민일보
14200 [우리말 바루기] 놀라다와 놀래다 2019/2/8 중앙일보
14199 [우리말OX] 수사자, 숫사자? 헛갈리네 2019/2/8 중도일보
14198 우리말 톺아보기 -`좋아요` 눌러 주셈 2019/2/8 한국일보
14197 [양해원의 말글 탐험] [84] 깨끗하고 싶지만 안 되는 까닭 2019/2/8 조선일보

   
   
 

 


이 누리집은 한국어 맞춤법/문법 검사기를 판매한 자금으로 부산대학교 정보컴퓨터공학부
인공지능연구실에서 깁고 더하고 있습니다.
우리말배움터(051-516-9268)에 고칠 곳이 있거나 건의할 것이 있으신 분은 연락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