들른 이 74335662 명
  깁고 더함 2007/12/28
   
 
 
   
 
번호 예제 날짜 출처
3489 우리말 톺아보기 -주피터 2019/3/18 한국일보
3488 [우리말 바루기] `자잘못`은 가릴 수 없어요 2019/3/18 중앙일보
3487 우리말 톺아보기 -대통령 전용말 2019/3/15 한국일보
3486 [우리말OX] 두드리다, 두들기다, 뚜드리다… 차이를 아시나요? 2019/3/15 중도일보
3485 우리말 톺아보기 -이런 말은 왜 없어요? 2019/3/13 한국일보
3484 [우리말 바루기] 헷갈리기 쉬운 `받히다`와 `받치다` 2019/3/11 중앙일보
3483 우리말 톺아보기 -표준어 톺아보기 2019/3/11 한국일보
3482 [홍성호 기자의 열려라! 우리말] 병이 `나았다`를 `났다`로 쓰는 건 틀리죠 2019/3/11 한국경제
3481 우리말 톺아보기 -`인싸`와 `아싸` 2019/3/8 한국일보
3480 [우리말OX] 족집게, 쪽집게, 짜집기, 짜깁기… 아리송한 우리말 2019/3/8 중도일보

   
   
 

 


이 누리집은 한국어 맞춤법/문법 검사기를 판매한 자금으로 부산대학교 정보컴퓨터공학부
인공지능연구실에서 깁고 더하고 있습니다.
우리말배움터(051-516-9268)에 고칠 곳이 있거나 건의할 것이 있으신 분은 연락하세요.